상가 시장 동향
상가시장레이다
레이다칼럼
컨설턴트칼럼

분양상가 정보
지역별 전체 분양상가
일자별 전체 분양상가
상가발언대

생생! 상가
국내주요 100대상권
분양상가 현장탐방
성공창업인
상가Q&A
전문가 추천상담
상권분석

분양상가 시세통계
전체 분양상가 시세통계
근린상가
단지내상가
멀티복합상가
테마쇼핑몰
주상복합/오피스텔상가
기타상가

매물상가 정보
관심/추천매물
특급 추천매물
상가점포

상가 맞춤 검색
분양상가
매물상가

역세권 상가검색
역세권 분양상가
역세권 매물상가

부동산 센터 > 상가정보 > 상가시장동향 > 레이다칼럼
 
제목  병의원 입지전략 세우기
글쓴이  선종필 상가뉴스레이다 대표 작성일  2009-11-17 10:11
 

병의원 개원이 만만치않은 상황이다. 병원 운영에 활용되던 엔화대출에 환차손과 금리인상이 겹치면서 적지 않은 의사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밝힌 자료에 따르면 2008년도 경영난을 이유로 문을 닫은 병의원이 2,000곳이 넘는다. 또한 신도시나 택지개발지구의 클리닉 상가계약 취소도 늘었다고 한다.


이러한 때일수록 개원을 생각하는 투자자는 입지전략 등에 신중할 필요가 있어보인다.


상가뉴스레이다가 올해 접수된 서울 신규 분양상가 42곳의 배치도를 조사한 결과 메디컬/병원이 3층에 위치한 상가는 19곳, 2층은 15곳, 4층은 11곳으로 나타나 병원/클리닉센터는 주로 2-4층에 위치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복포함)


클리닉 센터가 2층에 위치한 경우는 대부분이 오피스텔이나 주상복합과 같이 건물의 저층부만 상업시설인 경우로 실제 상업시설의 고층부를 병의원이 차지한 셈이었다. 그 밖에 5층에 병의원을 배치한 상가는 7곳이었이며 1층에 병의원이 들어서는 상가는 5곳이었다. 


일반적으로 상가 배치도를 정할 때 1-2층은 금융과 판매업종, 3-4층은 클리닉, 5-6층 등은 학원 등으로 배치하는 것이 보통이다. 유동인구와 직접 대면하는 것이 중요한 휴대폰매장, 편의점 등이 저층부를 구성하고 병의원, 아카데미 등은 위층에 자리잡는 것이 일반화된 것이다.


특히 병의원의 경우 뚜렷한 목적성을 가지고 진입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상대적으로 고층에 위치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클리닉 시설도 입지전략을 신중하게 구사하지 않으면 개원 후 아쉬움이 생길 수 있다.


먼저 3-4층에 병의원을 열 경우 엘리베이터와 에스컬레이터 등이 병원과 밀접하게 연결될 수 있는지 체크할 필요가 있다. 


만약 2층에 병원을 개설한다면 엘리베이터를 이용하는 3층과 달리 계단을 이용하는 고객이 많다는 사실에 주목해야한다. 즉, 계단의 경사가 너무 급하다거나 계단의 위치가 건물 중앙부에 위치해있지 않을 경우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1-2층에 병의원을 열 수 있다면 아무래도 3-4층에 비해서 입지적으로는 유리지만 저층부는 고층부에 비해 분양가, 임대료, 보증금이 모두 비싸기 때문에 지나치게 무리할 필요는 없다. 참고로 2009년 3/4분기 전국 분양상가 2층 3.3㎡당 가격은 약 1,094만원이었으며, 전국 분양상가 3층 3.3㎡당 가격은 약 966만원이었다.


주상복합이나 오피스빌딩에 위치한 메디컬 시설도 꼼꼼한 체크가 필요하다. 병의원의 경우 해당 건물 이용자만 고객 대상으로 볼 수 없기때문에 주변 배후인구 및 유동인구파악 등을 통해 좀 더 적극적인 입지전략을 펼치는 것이 바람직하다.


한편 병의원이 한 건물에 모인 메디컬 빌딩은 서울 신규분양상가 42곳 중 1곳에 불과해 메디컬 빌딩에 대한 수요가 크지않음을 보여줬다. 이는 임대를 희망하는 의사들이 병원으로만 구성된 메디컬 빌딩보다 여러 업종이 어우러져 유동인구 집객효과가 큰 빌딩에 입점하기를 선호하기 때문으로 파악된다.


병의원의 경우 목적성이 분명한 고객이 많기는 하지만 입지전략에 따라 수익성이 달라질 수 있다. 특히 건물 내에 병의원과 시너지효과를 낼 수 있는 업종이 조화된다면 운영전략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다.    

 



 | 




본 서비스는 상가뉴스레이다 에서 제공하는 것이며, 저작권은 상가뉴스레이다 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