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가 시장 동향
상가시장레이다
레이다칼럼
컨설턴트칼럼

분양상가 정보
지역별 전체 분양상가
일자별 전체 분양상가
상가발언대

생생! 상가
국내주요 100대상권
분양상가 현장탐방
성공창업인
상가Q&A
전문가 추천상담
상권분석

분양상가 시세통계
전체 분양상가 시세통계
근린상가
단지내상가
멀티복합상가
테마쇼핑몰
주상복합/오피스텔상가
기타상가

매물상가 정보
관심/추천매물
특급 추천매물
상가점포

상가 맞춤 검색
분양상가
매물상가

역세권 상가검색
역세권 분양상가
역세권 매물상가

부동산 센터 > 상가정보 > 상가시장동향 > 레이다칼럼
 
제목  상가 입지, 전단을 너무 믿지 마세요...
글쓴이  선종필 상가뉴스레이다 대표 작성일  2013-03-26 03:03

상가 현장을 둘러보면 상가광고전단을 접한 후 투자에 관심을 나타내는 이들이 적지 않은 것으로 여겨진다. 하지만 광고전단 속 내용에 대해 지나치게 신뢰하는 것은 투자시 바람직한 태도라 보기 어려운 측면이 있다.

 

특히 전단 내용 중에서도 입지와 관련된 부분을 바라볼 때는 더욱 냉철한 판단이 요구된다. 실제 상가뉴스레이다에서 작년도 분양된 근린상가 10곳의 전단을 임의로 조사한 결과, 전단을 통해 입지를 홍보할때 최고상권’, ‘최상 입지’, ‘핵심상가등의 다소 과장된 용어들을 사용하는 현장이 많은 것으로 확인됐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총 10곳의 근린상가 중 4곳이 전단에 중심상가 또는 중심상권이라는 표현을 사용했고, 또 다른 4곳이 최고또는 최상이라는 용어를 썼다. 그밖에 핵심상가라는 문구를 활용한 곳은 2군데였다.

 

입지는 상가투자에 있어 매우 중요한 판단요인 중 하나이다. 때문에 상가입지 홍보시 최고’, ‘최상’, ‘핵심’, ‘중심등의 문구를 사용하는 것은 충분히 이해가 가는 대목이다.

 

하지만 최고상권이나 최상입지라는 말은 독점 상권’ · ‘단독 상권등의 표현과 마찬가지로 객관성을 가지고 신뢰를 나타낼만한 용어로 보기는 어렵다. ‘최고최상’, ‘중심이라는 용어의 기준 자체가 모호하기 때문이다.

 

이와 관련된 재판결과도 나온바 있다. 과거 한 투자자가 주변 경쟁상권이 없는 단독 상가라는 홍보내용을 본 후 상가를 분양받았으나, 이후 주변에 상가건물이 들어서면서 소송을 제기한 적이 있었던 것이다. 당시 재판부는 분양 안내문과 홍보 전단의 주변 경쟁상권이 없는 단독상가라는 문구가 추상적이고, 공급업체가 맞은편 공터의 개발과정을 통제할 수 있는 입장은 아니라는 점을 들어 원고패소 판결을 내렸다.

 

현장에서 제시하는 추상적인 전단 문구들을 지나치게 믿는 것은 좋지 않은 방식일 가능성이 높은 셈이다. 그밖에 뉴타운’ , ‘신규개발등을 내세우는 상가 현장에서도 분양관계자의 말만 들을 게 아니라, 개발과 관련된 실질적인 진행과정을 사전에 명확히 확인해보는게 좋다.

 

정리하자면 투자자 입장에서는 상가를 바라볼 때 광고전단이나 담당자의 얘기에 무조건적 신뢰를 보일 것이 아니라, 직접 현장을 둘러보며 다양한 의견을 접한 후 투자활동에 나서는 자세가 필요하다. 반면 상가 공급자 입장에서는 시장 침체기 속에서 마케팅이 중시되는 점을 감안해, 광고전단 기획시 일반적인 문구 외에 참신하면서도 효율적인 문구에 대해 연구하는게 바람직해 보인다.



 | 




본 서비스는 상가뉴스레이다 에서 제공하는 것이며, 저작권은 상가뉴스레이다 에 있습니다.